"현대차 생산직 공고 떴다"…서점가 수험서까지 '매진' > 질문답변 | 【마사지블루】마사지,건마,안마,스포츠마사지,타이마사지,건전마사지,출장마사지 | massage.blue

"현대차 생산직 공고 떴다"…서점가 수험서까지 '매진'

skjlk 0 303 02.27 14:01
[서울=뉴시스]안경무 기자 = 현대차의 생산직 신규 채용 공고가 나오면서 국내 채용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높은 연봉과 안정적인 근무 여건이 조명받으며 업계에선 400명을 뽑는 생산직 채용에 10만명이 몰릴 것이란 관측까지 나온다.

2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올해 두 번째 신입사원 상시 채용을 내달 1일부터 진행한다. 모집 부문은 ▲R&D ▲디자인 ▲제조/생산 ▲전략지원 등으로 다음달 14일까지 공식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서류 접수를 받는다.

특히 제조 및 생산 부문 신입사원 모집이 눈길을 끈다. 현대차 노사는 지난해 임단협을 통해 올해 상반기 400명, 하반기 300명 등 총 700명의 생산직 인력을 새로 채용하기로 했다. 생산직 신규 채용은 2013년 이후 10년 만이다.

채용 규모는 400명이다. 고졸 이상이면 연령과 성별과 무관하게 지원할 수 있다. 서류 접수가 완료되면 면접과 인적성 검사 등을 거쳐 올해 7월 최종 합격자가 결정된다.

이처럼 현대차 생산직 채용 일정이 확정되며 채용과 구직 시장의 눈은 자연스레 현대차 생산직으로 쏠리고 있다.

현대차 생산직은 높은 연봉(2021년 기준 평균 9600만원)과 정년 보장 등의 장점이 있다. 생산직 신입사원 연봉도 어지간한 대기업 연봉을 웃도는 것으로 알려졌다. 향후 수년간 경기 침체가 예상되는 가운데 현대차 생산직이 '신의 직장'이라는 이야기가 들릴 정도다.

http://naver.me/FNl19qNc

Comments

반응형 구글광고 등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